[영주]2020 관광두레 사업’6개 신규 주민사업체 선정

주민주도형 관광산업모델로 발전

기사등록 : 2020.09.02 (수) 13:51:36 최종편집 : 2020.09.02 (수) 13:51:36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주최ㆍ주관하는 '2020년 관광두레 사업 주민사업체' 공모에 6개 신규 주민사업체가 선정됐다고 지난 2일 밝혔다.



선정된 6개 주민사업체는 △작은오두막(식음), △관사골작업실(식음, 관광기념품), △소백산꽃차이야기(체험관광), △소백산명품서클(체험관광), △소백팜(체험관광), △영주로(여행사)이다. 지난해 선정된 2개의 주민사업체인 △만수주조(식음, 체험관광), △후생협동조합(식음)과 함께 총 8개의 관광두레 주민사업체가 2020년부터 최대 5년간 추진된다.

주민사업체는 지역관광 연관성, 자발성 및 역량, 활용가능 자원, 사업성, 사업체 구성 내용 등을 기준으로 한국관광공사의 서면평가, 대면심사와 현장실사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주민사업체는 주민워크숍을 통해 전문가와 사업계획서를 작성하고, 기본적인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 견학 등을 지원받게 된다.

또한 사업계획서를 바탕으로 실무전문가와 멘토링, 교육훈련, 파일럿사업, 홍보마케팅 등 역량강화 중심의 소프트웨어 지원을 받게 된다.

사업 기간은 3년이고, 사업종료 후 종합평가에서 육성 가치가 인정되면 2년간 경영진단 및 홍보마케팅 등 추가 지원을 받는다.

시 관계자는 “과거 관광정책은 지역을 방문하는 관광객 수를 늘리는 데에 집중해 왔는데, 관광객 증가만으로 지역경제가 활성화되는 것은 아니다”며, “관광객 증가와 더불어 지역 내 일자리를 만들고 소득을 늘리는 관광사업이 창출되어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관광두레는 결과보다 과정이 중요하다”며, “선정된 주민사업체가 안정적인 성장기반을 구축할 수 있도록 협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기사등록 : 경북연합방송 / gumisun@daum.net

# [경북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의견
  방문자 의견이 총 0개 등록되어 있습니다.
 
나의 의견 작성하기 *기사에 대한 의견은 실명제를 실시합니다.
 
등록된 방문자들의 의견 입니다.

등록된 방문자 의견이 없습니다.

 
 
검색어 TOP10
11
쌀 나눔
占쏙옙占쎈챷占
칠곡군 발전 5개년(2017∼2021
占쎄퀣猿쒏뤃占
11일
취임
우체국
석호진
많이 본 뉴스
[경북도청]한국국학진흥원, 미..
[김천]탈 플라스틱만이 우리의..
[영양]영양군정 토크, 영양通..
[울진]여름 휴가철 방역관리 강..
[경북도청]경상북도 독도위원회..
[경북도청]풍력에너지 클러스터..
[청도]2021년 경상북도 산불방..
[경산]바이러스 없는 과수 무병..
[고령]가야금명장님과 함께하는..
[의성]목화문화콘텐츠 활용방안..
[의성]5년연속 지방재정 신속집..
[성주]성주읍지역사회보장협의..
[경북도청]경북도내, 코로나19..
[경북도청]안전하고 즐거운 여..
[칠곡]19일부터 9인 이상 사적..
[의성]청소년문화의집, 뮤지컬..
[경북도청]이철우 경북도지사,..
[영주]영주시의회, ‘주요사업..
[경북도청]경북도내, 코로나19..
[성주]우리끼리! 안전하게! 별..
포토 뉴스
[구미]GMTV국민방송과 함께하는 작은 음악회